• 최종편집 2022-10-02(일)
 
8s.jpg
앞줄 우측에서 세번째 박태순 한국공론포럼 상임대표, 두번째 김윤용 경기북부공론포럼 상임대표 ©통통미디어


지난 24일과 25일 (사)한국공론포럼(상임대표 박태순)과 경기북부공론포럼(상임대표 김윤용)이 주관한 「공론장 설계와 갈등조정 학교」 교육과정 중 기본교육이 의정부 장암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렸고, 33명이 수료했다.

 

7s.jpg

 

6s.png

 

2s.png

 


9s.jpg

 

10s.jpg

 

4s.jpg

 

이번 (사)한국공론포럼 교육과정은 노무현재단 지원을 받아 의정부를 시작으로, 광주, 서울, 당진, 춘천, 대구 6개 지역에서 1박 2일 기본교육을 진행하고, 올해 11월중 1박 2일 워크숍으로 심화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1s.jpg
경기북부포럼 주민공론장 첫 세미나 단체사진(2011.11.8) ©통통미디어

 

경기북부공론포럼은 지난해 10월 경기북부공론포럼 준비위원회를 구성하고 11월 8일 한국공론포럼 박태순 상임대표의 「주민공론장을 통한 시민 직접 민주주의 시대」라는 주제로 첫 세미나를 개최했다. 그후 올해 4월 16일 (사)한국공론포럼 총회에서 경기북부공론포럼 정식 출범을 승인한 바 있다.

 

작년 3월 경기도에서 처음 연천공론포럼이 발족했으며, 연천군 중면 주민을 중심으로 작년 6개월 동안 「두루미보호 주민공론장」을 두 차례 마친 후 공론장 결과물인 〈권고문〉을 연천군수와 연천군의회에 전달했고, 연천군의회에 주민이 만든 〈두루미보호 지원 조례안〉을 전달했다. 그 결과 올해 4월 26일 연천군의회는 연천군 두루미 보호 조례를 의결했다.

 


 

11s.jpg
(사)한국공론포럼 창립기념식 및 100인 원탁회의 기념사진(2019.7.22) ©통통미디어


한국공론포럼, 시민이 주도하는 ‘시민공론장’ 운동 표방

 

(사)한국공론포럼은 2019년 2월말 창립총회 및 대회를 가졌고, 6월말 국회등록단체로 허가받았다. 전국에서 공론관련 전문가, 지자체 의원, 시민사회 등 300여 명이 활동하고 있다. 

 

2019년 경남공론포럼에 이어 작년 3월 20일 연천공론포럼, 그리고 올해 4월 경기도에서 두 번째로 경기북부공론포럼이 출범하면서 전국 여러 지역에서 공론포럼 준비위원회가 공론포럼 출범을 서두르고 있다.

 

작년 (사)한국공론포럼은 기초지자체 단위 주민공론장 조례제정을 전국에 확산해 왔으며, 당진시 산업폐기물처리를 위한 시민공론장 운영사례와 연천군 두루미보호 주민공론장 및 조례제정 등 모범적 사례들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전체댓글 0

  • 978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북부공론포럼, 출범과 함께 공론장 교육 첫 시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